붉게 물들기 시작하는 대청봉

다음달 중순께 절정

김남권 | 기사입력 2015/09/24 [14:25]

붉게 물들기 시작하는 대청봉

다음달 중순께 절정

김남권 | 입력 : 2015/09/24 [14:25]
 
▲ 단풍으로 물들기 시작하는 설악산 대청봉     © 김남권
 
지난 23일 시작된 올해 설악산 첫 단풍은 평년보다 며칠 빠른 지난 23일 처음 시작됐다. 설악산 단풍은 아직 대청봉과 중청봉 부근에서만 볼 수 있으며, 단풍이 정상에서부터 20퍼센트 가량 물 들었을 때를 첫 단풍이라고 한다.
 
 최근 정상의 일교차가 10도 이상인 점을 감안하면 단풍이 드는 속도가 빨라 설악산 단풍의 절정은 다음달 18일쯤으로 예상된다. 올해 단풍은 적은 강수량으로 인해 그 어느때보다 단풍이 화려한 자태를 뽐낼 것으로 보인다.
 
 
▲ 설악산 정상 부근에는 빨갛게 물든 단풍들이 선명하다.     © 김남권
 
 
한편 설악산 국립공원사무소는 단풍철에 맞춰 낙석으로 출입이 통제됐던 천불동 계곡 탐방로도 다시 개방해 등산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강릉ktx열차사고, 승객들 탈출
생활문화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