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의회, 인사권독립에 따른 사무국직원 27명 임명장

김남권 | 기사입력 2022/01/13 [17:10]

강릉시의회, 인사권독립에 따른 사무국직원 27명 임명장

김남권 | 입력 : 2022/01/13 [17:10]

 

▲ 13일 강릉시의회(의장 강희문)는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에 따라 의회사무국 직원 27명에 대한 임용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 강릉시의회 제공

 

 

강릉시의회(의장 강희문)는 1월 13일(목) 오전 10시,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에 따라 의회사무국 직원 27명에 대한 임용장 수여식을 진행했다.

 

강릉시의회는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고자 지난해 10월 준비단(T/F)을 구성하여 의회사무국 조직개편 및 관련 조례·규칙을 새로 제·개정하였고, 11월에는 집행부와 실무협의를 진행하였으며, 12월에는 강릉시의회-강릉시 인사운영 업무 협약식을 개최하는 등 인사권 독립에 따른 준비를 체계적으로 진행해왔다.

 

이로써 32년 만에 전면 개정된 지방자치법이 본격적으로 첫발을 내딛게 되었으며, 강화된 전문성을 바탕으로 정책 의회로서의 변모에 탄력을 받게 될 전망이다.

 

강희문 의장은 “의회 인사권 독립에 따라 집행부를 견제하고 민의를 반영해야 하는 의회의 역할이 더욱 막중해졌으며, 의정자료의 수집·조사·연구 등을 담당하게 된 정책지원관도 시민 복리 증진과 지방자치 발전의 중요한 역할이라는 사명감으로 업무에 충실히 임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인사권 독립으로 강릉시의회 사무국 소속 공무원의 인사권을 시의회 의장이 관장하게 되며, 강릉시의회는 의원 의정활동 지원을 위한 정책지원관으로 총 9명을 둘 수 있게 됐다. 이 중 4명이 이번 인사에 배치됐으며, 나머지 5명은 내년에 충원될 예정이다. 또한, 시의회 조직은 총무팀이 신설되어 기존 1국 4팀에서 1국 5팀으로 확대되었으며, 총 정원은 기존 22명에서 11명이 증원된 33명으로 출발하게 되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진]유대균 강원교육감 후보, 80년대 교복입고 유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