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 쓰고 빨리 달리기...
'슬픈' 초등학교 운동회

김남권 | 기사입력 2018/05/24 [19:19]

마스크 쓰고 빨리 달리기...
'슬픈' 초등학교 운동회

김남권 | 입력 : 2018/05/24 [19:19]

 

▲ 24일 강원 강릉의 한 초등학교는 본교 운동장에서 전교생과 학부모들이 모인 가운데 운동회를 개최했다. 이 날 운동회에 참가한 어린이들이 미세먼지로 인해 마스크를 쓰고 달리기를 하고있다.     © 김남권

 

 

▲ 24일 강원 강릉의 한 초등학교에서 열린 운동회에서 미세먼지 주의발령으로 인해 운동회에 참가한 어린이들이 마스크를 쓴 채 몸풀기 체조를 하고있다     © 김남권

 

 

▲ "내가 일등~~" 24일 강원 강릉의 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열린 운동회에서 어린이들이 최선을 다해 달리기를 하고있다     © 김남권

 

 

▲ 24일 열린 강원 강릉 율곡초등학교 운동회에서 2학년 어린이들가 달리기를 하는 도중 옆 친구들 힐끗 보면서 2등 경쟁을 하고있다     © 김남권

 

24일 강원도 강릉의 한 초등학교는 전교생과 학부모들이 참석한 가운데 운동회를 열었다. 이 날 최고 온도는 27도로, 여름 날씨를 기록했다. 하지만 '미세먼지 나쁨'으로 인해 많은 어린이들이 마스크를 쓰고 달리기를 해야만 했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6일 동해안 해수욕장 일제히 개장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