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 가정을 위한 언어별 “응급진료 리플릿” 제작․배부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필리핀(영어)

최효진 | 기사입력 2019/02/07 [10:28]

다문화 가정을 위한 언어별 “응급진료 리플릿” 제작․배부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필리핀(영어)

최효진 | 입력 : 2019/02/07 [10:28]

 

 

강원도에서는 2018년 지역응급의료사업의 활성화 일환으로 도내 거주하는 다문화 가정의 응급실 이용 접근성을 높이기 위하여 중국어, 베트남어, 러시아어 등 언어별 응급진료안내문 6,000부를 제작, 다문화가족 통합서비스센터 및 의료기관 등에 배포한다.

 

우리나라 응급실의 진료체계에 익숙하지 않아 많이 당황할 수 있는 다문화가정(도내 6,989명)에 기본적인 진료절차와 진료 중 유의사항을 알기 쉽게 정리하여 제작함으로써, 응급실 진료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진료 중 발생할 수 있는 갈등 요소들을 완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강원도관계자는 가장 불편했던 언어 소통의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도록 다누리 콜센터 통역 지원 서비스 등 유용한 정보를 안내하고, 응급상황시 활용할 수 있는 여러 정보 등을 제공함으로써 외국인들이 우리나라 응급실 이용의 편의성도 많이 향상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강릉시의회, 의정세비 모아 산불이재민 성금 기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