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춘천시당 "5.18폄훼 김진태, 춘천시민 분노 솟구쳐"

"춘천지역위원회 차원의 규탄 운동을 전개할 예정”

김남권 | 기사입력 2019/02/11 [22:27]

민주당 춘천시당 "5.18폄훼 김진태, 춘천시민 분노 솟구쳐"

"춘천지역위원회 차원의 규탄 운동을 전개할 예정”

김남권 | 입력 : 2019/02/11 [22:27]

 

▲ 더불어민주당 로고     ©시사줌뉴스

 

더불어민주당 춘천지역위원회는 11일 긴급운영위원회를 열고, ‘5·18 진상규명 대국민 공청회’ 공동 개최자인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 의원에 대한 국회퇴출운동에 적극 동참해, 춘천에서 다시는 민주주의의 역사가 폄훼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춘천지역위원회(위원장 허영)는 보도자료에서 “지난 2월 8일(금) 자유한국당 김진태·이종명 의원이 공동주최한 ‘5·18 진상규명 대국민 공청회’에서 5·18 광주민주화운동을 ‘폭동’이라고 폄훼하고, ‘5·18 유공자라는 괴물 집단’ ‘5·18 문제에 있어 우파가 물러서면 안 된다’는 등 망언과 선동 발언을 쏟아냈다”고 전했다.

 

특히 “공청회의 공동주최자이며 춘천이 지역구인 자유한국당 김진태 의원에 대한 춘천시민의 분노가 치솟고 있다” 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에 대해 허영 위원장은 “무엇보다 이 망언과 망동은 역사왜곡을 넘어 역사를 부정하고 날조한 반역사적 행동이다. 또한 반헌법적이고 반인권적인 모독행위이다. ‘5·18 북한군 개입설’은 박근혜 정부에서 이미 국방부와 국무총리 등이 수차례 ‘사실이 아니다.’라고 공식적으로 밝힌 내용이다”면서 “재판부에서 이미 허위사실로 인정해 지만원씨에게 손해배상을 판결한 바 있다”고 발언했다고 전했다.


춘천지역위원회는 또 “전 국민적 분노가 몰아치고 궁지에 몰리자 공동개최자이자 영상메시지까지 보내놓고 발뺌하는 자유한국당 김진태 국회의원(강원도 춘천)과 ‘북한국 개입한 광주폭동, 전두환은 영웅’이라 말한 공동개최자 자유한국당 이종명 국회의원(비례), 그리고 5·18 유공자를 ‘괴물집단’이라 모독한 자유한국당 김순례 국회의원(비례), 그리고 이들이 국회 내에서 마음대로 떠들도록 멍석을 깔아준 자유한국당까지 분명한 법적·도의적 책임이 뒤따를 것이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춘천지역위원회 차원의 규탄 운동을 전개할 예정”이며 “성명서 발표를 시작으로 규탄 현수막 게첩, 범시민 규탄 집회 등 춘천에서 다시는 민주주의의 역사가 폄훼되지 않도록 시민, 시민단체, 제정당과 함께 범국민적 국회퇴출운동에 참여할 것을 밝힌다”고 덧 붙였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2019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의 최문순 강원도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