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교육청, 2020학년도 고등학교입학전형 기본계획 발표

최혁순 | 기사입력 2019/03/28 [11:54]

강원교육청, 2020학년도 고등학교입학전형 기본계획 발표

최혁순 | 입력 : 2019/03/28 [11:54]

 

▲ 강원도교육청     © 시사줌뉴스


 강원도교육청(교육감 민병희)은 27일 2020학년도 강원도 고등학교입학전형 기본계획을 확정하여 발표했다.
주요 변화는 평준화 지역의 선지원 후추첨 학교배정방식 도입, 춘천 성수여고 평준화 편입, 부모가 교원인 학교에 지원 또는 배정 금지 등을 담고 있다.

 

도교육청은 통학 불편 해소를 위한 학교 선택권 보장, 평준화 시행 6년간 학교 간 교육격차 완화, 2015 개정 교육과정 시행에 따른 학생 선택중심 교육과정 변화 등을 고입제도 변경의 배경으로 밝혔다. 

 

현재 중학교 3학년이 고등학교에 진학하는 2020학년도 고등학교 입학전형부터 선지원 후추첨 배정 원칙을 적용하여 학생의 학교 선택권을 보장하고 통학거리를 고려한 배정방법을 마련하기로 했다.

 

전형 일정은 내신성적 산출 기준일이 11월 26일, 전기와 후기학교의 전형 구분일이 12월 9일, 교육감입학전형(평준화) 학교배정 발표일이 2020년 1월 17일이다. 학교장입학전형의 학교 정원 미달 시 추가 모집은 2020년 1월 29일부터 1월 30일까지(공통 원서 제출 기간) 실시한다.

 

전형방법은 전기와 후기학교 전형으로 구분한다. 전기학교 전형에는 특수목적고, 마이스터고, 특성화고 등이 해당되고, 후기학교 전형에는 평준화 지역 일반고의 교육감 입학전형, 비평준화 지역 일반고의 학교장 입학전형, 외고와 자사고의 자기주도학습전형 등이 해당된다.

 

유의할 사항은 전기학교에 선발된 학생은 후기학교 전형에 응시할 수 없고, 타시ㆍ도 고등학교의 이중 지원도 금지한다는 점이다.

 

도교육청 이금이 교육과정과장은 “선지원 후추첨 배정 원칙의 적용 등 달라진 고등학교 입학전형의 시행에 앞서 일선 학교에서 혼란이 없도록 다각적인 홍보활동을 펼치고 학교별 전형계획을 신중히 검토하여 공정하고 합리적인 고입전형이 이루어지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2019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의 최문순 강원도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