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강원 지역 6번째

동선은 조사중, 활동량 많지 않아 감염 우려 적다

김남권 | 기사입력 2020/02/23 [16:52]

강릉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강원 지역 6번째

동선은 조사중, 활동량 많지 않아 감염 우려 적다

김남권 | 입력 : 2020/02/23 [16:52]

 

▲ 23일 김한근 강릉시장이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대한 기자회견을 열고있다.  © 김남권

 


강원 강릉에서 23일 오전 코로나-19 항체검사에서 1차 양성반응이 나왔던 46세 남성이, 같은 날 오후 2시 20분 확진환자로 최종 확인됐다. 이는 22일 춘천 2명, 속초2명, 삼척1명에 이어 강원지역 6번째 확진환자다.

 


강릉시는 23일 긴급 기자회견을 갖고 1차 양성반응으로 전 날 강원대병원으로 이송됐던 46세 남성이 23일 오후 2시 20분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최종 양성 판정이 나왔다고 밝혔다.

 

이 남성은 지난 16일 대구 결혼식 참석에 참석한 뒤 21일 오후 9:30분 경 자신의 승용차로 강릉에 도착했다.  이튿날인 22일 오전12시 발열로인해 강릉의료원 선별진료소 검체 채취를 통해 1차 결과 양성 판정을 받자 같은 날 오후 10시 30분 강원대병원 음압 격리병상으로 이송됐다.

 

현재 밀접 접촉자는 이상 징후가 없으며,  검체 채취 후 1:1 전담 관리자 지정 및 자가격리자 조치했다.

 

강릉시는 확진환자 판정 남성의 동선 파악은 좀 더 시간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다만 이 남성이 대구 방문 후 대부분 자택에서 시간을 보냈고 자차를 타고 이동해 지역 내 확산이 우려되지는 않는다고 설명했다.

 

앞서 강원지역에는 22일 하루에만 춘천 2명, 속초 2명, 삼척 1명으로 모두 5명의 확진환자가 발생했고, 지역별 감염 경로는 춘천 2명은 모두 신천지 대구교회를 다녀왔으며, 속초 2명과 삼척 1명 은 신천지와는 관계없지만 모두 대구 경북 지역을 방문한 뒤 증상이 발생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강릉시는 코로나19 의심환자 동선을 따라 방역조치를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4.15]보도자료-민주당 김경수 어업인들 간담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