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태풍 피해로 관람구간 단축

구간 단축에 따라 입장료 35% 인하

김남권 | 기사입력 2020/09/25 [11:36]

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태풍 피해로 관람구간 단축

구간 단축에 따라 입장료 35% 인하

김남권 | 입력 : 2020/09/25 [11:36]

 

▲ 강릉 정동심곡바다부채길   © 홈페이지 캡춰

 

강원 강릉 정동진 해안단구 탐방로인 '정동심곡바다부채길'이 오는 26일부터 일부 관람구간이 단축 운영된다.

 

강릉관광개발공사(사장 최상현)는 25일 "최근 연이은 태풍으로 정동심곡 바다부채길에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고 전하고 " 9월 26일부터 피해구간 복구 완료시까지 관람구간을 2.86km → 1.86km로 단축하여 운영한다고 밝혔다.

 

개발공사는 피해복구가 장기화 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피해가 적은 정동매표소부터 부채바위까지 1.86km 일부 구간만 정상 운영할 예정이다.

 

또 심곡매표소부터 전망타워는 무료개방 하며, 전체 탐방로의 약 35%를 단축 운영함에 따라서 기존요금의 약 35%를 감면 적용하는 방안으로 임시 운영할 예정이다.

 

강릉관광개발공사 최상현 사장은 ‘운영에 따른 시설물 점검 및 안전관리 활동을 강화하여 관람객들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심 20/09/26 [20:44] 수정 삭제  
  직접적인 태풍도 지나가지 않은 상황에 훼손 됐다면 한심스러울뿐 피같은 세금을 처발라 맨날 보수만 하고 수리만 하다 세금만 날리고 누구를 위한 행정이고 누구를 위해 예산을 낭비 하는지 모르겠다 ㅆㅂ
 
광고
영화배우 임원희, 강릉시 홍보대사에 위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