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16번째 코로나19 확진환자 발생, 역학 조사 중

김남권 | 기사입력 2020/10/10 [14:00]

강릉시 16번째 코로나19 확진환자 발생, 역학 조사 중

김남권 | 입력 : 2020/10/10 [14:00]

 

▲ 지난달 5일 강릉시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강릉 #13번 확진자가 다녀간 동아사우나헬스 시설 접촉자들이 검체 채취를 하고있다     ©

 

 

강원 강릉에서 코로나19 16번째(강릉16) 확진 환자가 발생했다.

 

강릉시는 10일 강릉 입암동에 거주하는 30대 확진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 확진자는 지난 7일(수)부터 오한, 근육통 증상이 나타났으며, 이틀뒤인 9일(금) 강릉시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체 채취를 한 뒤 다음날인 10일(토)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강릉시의 이번 코로나19 확진환자 발생은 지난달 5일 이 후 25일만이다.

 

앞서 강릉시에는 같은 기간 여행을 다녀간 타 지역 확진환자 2건이 발생했지만 지역 거주민은 없었다. 지난 달 26일에는 송파구-335번 확진환자가 강릉을 다녀간 데 이어, 지난 4일에는 경기 양평군-100번 환자가 강릉 여행을 다녀갔다

 

 강릉시는 지난달 4일 70대 노부부(강릉13)를 시작으로 한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한 데 이어, 다음날인 5일에도 동선에 따른 추가 접촉 확진자 2명(강릉14,15)이 연이어 발생하자, 9월5일~13일까지 사회적거리두기 2.5단계를 발령했다. 이어 14일 0시 기준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하향조정했지만, 마스크의무착용 행정명령은 현재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강릉시는 강릉16 확진환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역학조사 후 이동동선 및 조치사항을 강릉홈페이와 카톡채널에 즉시 게시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영화배우 임원희, 강릉시 홍보대사에 위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