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창근 교수, 업무방해 혐의 불구속 기소

허위 서류 꾸민 혐의... 박 교수 "학생들 학점관리와 관련, 재판에서 밝힐 것"

김남권 | 기사입력 2020/12/15 [10:51]

박창근 교수, 업무방해 혐의 불구속 기소

허위 서류 꾸민 혐의... 박 교수 "학생들 학점관리와 관련, 재판에서 밝힐 것"

김남권 | 입력 : 2020/12/15 [10:51]

 

▲ 춘천지방검찰청 강릉지청 청사     ©시사줌뉴스

 

 

'4대강 사업' 비판으로 인지도가 높은 박창근 가톨릭관동대 교수가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기소된 사실이 확인됐다.

 

춘천지방검찰청 강릉지청은 지난 12월 초 박창근 교수 외 같은 학교 3명을 업무방해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박 교수는 지난 2018년 학사업무를 총괄하는 가톨릭관동대학교 교무처장 재직 중 교내 링크사업단 사업비를 부당하게 지출되도록 허위 서류를 꾸민 혐의를 받는 것으로 알려졌다.

 
 복수의 대학 관계자들은 박 교수가 링크 사업단 사업에 개입해 허위로 강의를 개설, 학생 출석 서류를 만들어 강의료가 부당하게 지출되도록 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박창근 교수는 <오마이뉴스>와의 통화에서 "불구속 기소가 된 것은 맞다"고 말했다. 하지만 박 교수는 "학생들 학점 관리와 관련한 것으로 지방 대학의 특성을 고려했던 것이지 그외의 다른 잘못은 없다"며 "법정에서 잘잘못을 가리겠다"고 밝혔다.

 

박창근 교수는 이명박 전 대통령의 4대강 사업을 강하게 비판하면서 전국적으로 널리 알려졌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심한사람 20/12/18 [11:49] 수정 삭제  
  온갖 혼자 잘난척 하더니 결국은 정부 예산빼먹으로려 그랬단 말이요?
허허 20/12/15 [14:25] 수정 삭제  
  관동대 자랑이라더만 허위서류로 예산을 빼먹은 혐의를 받다니 놀랍네
 
광고
강릉시 신규위촉 고문변호사 위촉장 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