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민주 강릉시당, 토착비리 조사 특별위원회 발족

김남권 | 기사입력 2021/07/06 [17:30]

더민주 강릉시당, 토착비리 조사 특별위원회 발족

김남권 | 입력 : 2021/07/06 [17:30]

 

 


더불어민주당 강릉지역위는 지난 4일,  김남국 국회의원과 나연찬 변호사가 공동위원장을 맡은 토착비리조사 특별위원회가 발족됐다. 소통합동법률사무소에서 진행된 이 날 회의에는 공동위원장으로 위촉된 나연찬 변호사는 "정치적 영역을 떠나 지역내 토착비리를 조사하고 깨끗한 지역사회구현을 위해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그 밖에 소속 위원으로는 이원욱 국회의원, 민현정 강릉여성의전화대표, 조규남 사랑제일교회, 박상진 경동대학교 교수, 정봉권 정봉권법무사대표, 최혜영 (전)해양경찰, 반태연 강원도의원, 김용남 강릉시의원, 김남희 지역위사무국장이 포함됐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형식적 21/07/07 [06:19] 수정 삭제  
  그냥 하는척하는거지요 사진속 인사들보니 츳
이건뭐여 21/07/06 [23:43] 수정 삭제  
  토착비리면 기득권층들중에서 일어나는 범죄또는 일들인데. 집권당에서 토착비리를 운운하니 참 이상하군
정치적 영역을 떠나서 지역내 토착비리를 조사한다면서 한결같이 다 민주당이면 이게 말이되나?
그리고 조사만 하면 깨끗한 지역사회가 되나? 하려면 제대로 해라. 부동산 투기부터 찾아내서 실제적으로 범죄를 저지른 자를 찾아내라
 
광고
주문진읍 지역구 도·시의원 당선인 환영간담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