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집서 옆자리 손님 외투 훔쳤다 잡혀

김남권 | 기사입력 2013/01/29 [11:40]

술집서 옆자리 손님 외투 훔쳤다 잡혀

김남권 | 입력 : 2013/01/29 [11:40]

술집 옆자리 손님 고급외투 슬쩍했다 잡혀
 
강릉경찰서 형사과는 1월25일 주점에서 술을 마시다가 옆자리 손님의 고급외투를 훔친 구모 씨(34세.남, 강릉 거주)를 절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구씨는 2013. 1. 25. 04:52경 강릉시 포남동 소재 00주점에서 옆자리에서 술을 마시던 피해자 A씨가 잠시 화장실을 간 것을 틈타 의자에 벗어둔 고급외투 등 도합 400만원 상당을 훔친 혐의다.

경찰은 신고를 접수한 후 범행현장 CCTV 분석으로 용의자에 대한 소재 추적 끝에 검거하였다.
 
김남권기자 gorby@naver.com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강원북부 침수 폭우로 차량 침수 위기
광고
사회/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