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군, 2021년 공공폐수처리시설 운영관리 실태평가 입상

포월농공단지 공공폐수시설 깨끗하고 안정적인 폐수시설 인정받아…3등 수상

보도자료 | 기사입력 2021/12/03 [10:31]

양양군, 2021년 공공폐수처리시설 운영관리 실태평가 입상

포월농공단지 공공폐수시설 깨끗하고 안정적인 폐수시설 인정받아…3등 수상

보도자료 | 입력 : 2021/12/03 [10:31]

양양군, 2021년 공공폐수처리시설 운영관리 실태평가 입상


[시사줌뉴스=보도자료] 양양군은 환경부에서 주관한 ‘2021년 공공폐수처리시설 운영관리 실태 평가’에서 군 이래 최초로 3등에 입상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번 공공폐수처리시설 운영·관리 실태 평가는 지자체가 설치하여 운영 중인 공공폐수처리시설 용량 합계를 기준으로 4개 그룹으로(양양군 3그룹) 구분하여 평가했다.

폐수처리효율과 폐수 유입률, 방류수 등의 수질 상태, 배출업소 관리 시스템, 안전 관리 상태 등 폐수처리 전반에 대해 1차 서면평가, 2차 심사위원회 및 종합평가로 항목별로 이뤄졌다.

이번에 입상한 포월농공단지 공공폐수처리시설은 1일 최대 처리량 1,200㎥이며, 포월농공단지와 그린농공단지 입주기업에서 배출한 폐수를 처리할 수 있는 깨끗하고 안정적인 폐수처리시설을 갖추고 있어 모든 평가항목에서 골고루 높은 점수를 얻으며 3등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한편, 양양군 포월농공단지에는 34개 업체가 입주해 있으며, 제2그린농공단지도 지난 8월 분양이 완료돼 식․음료품, 목재 제조업 등 13개 기업이 자리하고 있다.

김규린 경제에너지과장은 “그동안 양양군은 안정적인 폐수처리를 위하여 꾸준히 노력해 온 것이 이런 좋은 결과를 가져온 것 같다”며 “앞으로도 깨끗하고 안정적인 폐수처리를 위해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강릉시 홍보대사 임원희 '홍보영상' 촬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