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강원랜드 채용비리 권성동 사무실 압수수색

김남권 | 기사입력 2018/02/20 [19:38]

검찰, 강원랜드 채용비리 권성동 사무실 압수수색

김남권 | 입력 : 2018/02/20 [19:38]

 

▲ 20일 검찰이 강원랜드 채용비리 혐의로 권성동 의원 강릉 지역구 사무실을 압수 수색했다.     © 김남권

 

 

20일 강원랜드 채용비리 관련 수사단(단장 양부남 광주지검장)이 자유한국당 권성동(57,강릉) 의원 지역구 사무실에 대해 전격 압수 수색을 벌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오전 압수 수색을 당한 권 의원 강릉 지역구 사무실은 불이 꺼진 상태로 문이 닫혀 있었으며, 관계자들 휴대전화도 모두 꺼져있어, 검찰 압수수색 과정에서 압수 당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도 돌고 있다.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과정에서 불거진 외압 의혹을 조사 중인 검찰은 20일 강원랜드 채용비리에 연루된 채용청탁자 10명에 대해 압수수색을 실시했다.

 

당초 이날 압수수색에는 채용비리 의혹을 받고 있는 자유한국당 권성동, 염동열 의원의 비서관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으나, 권성동 의원의 지역구 사무실에 대해서도 전격적인 압수수색이 실시됐다.

 

권성동 의원은 채용비리 의혹 뿐 아니라 수사외압 의혹까지 받고 있다.

 

앞선 지난 4일 안미현 의정부지검 검사(39·사법연수원 41기)는 MBC와의 인터뷰에서 춘천지검에서 근무 중이던 지난해 2월 전임자로부터 관련자들의 구속영장 초안까지 포함된 강원랜드 채용비리 사건 수사를 인계받았지만, 그해 4월 최종원 당시 지검장(52, 21기, 현 서울남부지검장)이 갑자기 사건 종결을 지시했다고 폭로했다.

 

안 검사는 또 당시 최 지검장이 김수남 전 검찰총장을 만난 직후 “최흥집 전 강원랜드 사장을 '불구속 기소하라”는 지시를 내렸다고도 했다. 이후 실제로 최 전 사장은 불구속 상태로 기소됐지만, '봐주기 수사' 논란이 강하게 일자 검찰은 문무일 검찰총장 취임 이후인 지난해 9월 재수사를 통해 결국 최 전 사장을 구속했다.

 

안 검사는 이 뿐 아니라 수사과정에도 권성동.염동열 의원이 부당한 압력을 했다고 주장했다. 검찰의 재수사가 시작된 뒤 강원도 출신 모 고검장(현 변호사)의 이름이 기재된 증거목록을 권성동·염동열 의원 측이 삭제해 달라는 압력을 지속적으로 했다는 것.

 

그러자 권성동 의원(57)은 지난 7일 강원랜드 채용비리 사건에서 권 의원 및 일부 검찰 고위인사 등이 외압을 행사했다고 폭로한 안미현 검사를 검찰에 고소했다.

 

지난 6일 대검찰청은 독립 수사단인 ‘강원랜드 채용비리 관련 수사단’을 꾸린 뒤 의혹을 제기한 안미현 검사와 당시 수사를 담당했던 검사를 참고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를 벌여왔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18/02/21 [13:20] 수정 삭제
  권성동이가 드디어 맛이 가는구나 최명희 잔치 벌일 준비하겠네 근데.. 최명희가 탈당할때 배신의당에 1초라도 있기 싫다고 한거같은데 다시 갈까? 가면 개새낀데
 
추천하기0
오호 18/02/22 [00:39] 수정 삭제
  맛가기를 기다린듯 좋아하는구나. 최명희는 신경쓸거없고 느그들이나 신경써라. 바라는대로 안될것이다. 미투운동계속해라. 자뻑이 뭔지 알게 될것이다.
 
추천하기0
강아지 18/02/22 [21:59] 수정 삭제
  강릉엔 개새끼들이 너무많단다. 특히 혜택많이본놈일수록 개새끼가 많다. 큰개새끼 작은개새기 아주작은 개새끼. 개새끼천국만세 !!!
 
추천하기0
그래도 18/02/23 [18:13] 수정 삭제
  그래도 닭보다는 낫지 않냐? 개새끼가
 
추천하기0
권은 18/02/27 [01:14] 수정 삭제
  창피하지도않나 압수수색당하고도
 
추천하기0
브라보 18/03/02 [21:15] 수정 삭제
  계속파보자~~~~
 
추천하기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강릉시 아동학대 예방 시민 인식개선 캠페인

광고
정치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