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 2019 일자리종합실태조사 실시

2019. 4. 1. ~ 4. 19.까지

최혁순 | 기사입력 2019/03/28 [11:02]

강릉시, 2019 일자리종합실태조사 실시

2019. 4. 1. ~ 4. 19.까지

최혁순 | 입력 : 2019/03/28 [11:02]

 

▲ 강릉시청 전경    ©시사줌뉴스

 

강릉시는 현 실정에 맞는 우수한 일자리를 위한 구체적인 정책을 수립하고자 종사자 5인 이상 3,555개(한국표준산업분류 21개 산업(A~U) 중 전기, 가스, 증기 및 공기조절 공급업(D), 공공행정, 국방 및 사회보장 행정(O), 가구 내 고용 활동 및 달리 분류되지 않은 자가소비 생산활동(T), 국제 및 외국기관(U)을 제외) 사업체를 대상으로 오는 4월 1일부터 4월 19일까지 일자리 종합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조사는 사업체의 인력수급 현황, 근로여건, 또 각 사업체가 정부(국가, 지자체)로부터 지원을 필요로 하는 정책 방향 등 사업체의 현황을 정확히 파악하여 행정을 수행하고자 하는 데 목적이 있다.

 

또한, 강릉시의 전체 사업체 중 5인 이상 사업체는 17.3%(3,555/20,518)를 차지하고 있으며 업종별 분포도는‘17.12.31. 기준 아래와 같다.

 

< 2017.12.31.기준 5인 이상 사업체 분포도 >

 

 

구분

숙박·

음식점업(I)

건설업(F)

·소매업(G)

보건·사회복지서비스업(Q)

제조업(C)

기타산업

비중

16.2%

14.7%

14.2%

11.5%

11.0%

32.5%

 

 ‘2019년 일자리종합실태조사’는 강릉시가 자체적으로 실시하는 조사로써 전문가 자문위원회를 통해 조사항목을 설계하였고, 동북지방통계청의 기술적 지원을 받아 5개 부문(사업체 일반현황, 체감경기 및 매출규모, 인력수급 현황, 근로환경 및 임금수준, 행정지원정책 인식) 37개 항목의 내용을 담은 조사표를 완성했으며, 2019년 2월 동북지방통계청의 승인을 받았다.

 

 조사 기간 30명의 조사원이 사업체를 방문하여 조사할 예정이며, 응답한 내용은 통계법 제33조(비밀의 보호)에 따라 철저한 비밀이 보장되며 통계작성 이외의 목적으로는 절대 사용되지 않는다.

 

 또한, 강릉시가 2017년, 2018년 실시한 사회조사 결과로 나타난 시민들의 일자리선택 기준을 보면, 2017년 기준 △ 급여수준  45.8%, △ 고용안정성 25.7%, △ 근로환경 13.5%, △ 개인의 적성 9.3%, △ 개인의 발전·성취 가능성 5.6%로 나타났으며, 2018년은  △ 급여수준 39.3%, △고용안정성 27.2%, △근로환경 17.1%, △개인의 적성 10.9%, △개인의 발전·성취 가능성 5.5%로 나타났다.
 

 고용지표(통계청 지역별고용조사 고용률) 결과는 다음과 같다.

 

 

‘16년상반기

‘16년하반기

‘17년상반기

‘17년하반기

‘18년상반기

‘18년하반기

경제활동참가율

57

54.6

56.4

58.0

60.0

59.2

 

전년동기대비

2

-0.5

-0.6

3.4

3.6

1.2

고용률

55.6

53.4

54.5

56.2

58.4

58.0

 

전년동기대비

2.2

-0.5

-1.1

2.8

3.9

1.8

 

 강릉시는 이번조사를 통하여 나타나는 결과에 따라 사업체가 필요로 하는 요소를 적극 반영하여 일자리 행정지원정책을 펼쳐나갈 예정이며 조사에 따른 결과는 2019년 6월말에 공표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강릉시의회, 의정세비 모아 산불이재민 성금 기탁
사회/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