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릉시 첫 여성 보건소장 탄생
-강릉시가 개청한 이후 67년 만에 최초 여성 보건소장이 탄생
 
박서연 기사입력  2013/01/09 [09:56]

▲ 박상숙 강릉시 보건소장(직무대리)     © 박서연
1955년 강릉시가 개청한 이후 67년 만에 최초 여성 보건소장이 탄생했다.

강릉시는 7일 국∙과장급 9명에 대한 인사를 단행하고 보건소장(직무대리)에 박상숙(여, 59세) 건강증진과장을 임용했다.

박 소장은 1981년 삼척군에서 공직생활을 시작하여 1992년 강릉시로 전입해 공중위생담당, 보건출장소장, 보건위생과장, 건강증진과장을 역임한 보건 행정 베테랑이다.

강직한 성품과 추진력, 리더십, 자상함을 두루 갖춘 보건행정 전문가로 알려진 박 소장은 2011년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등 다수의 상을 수상했으며 남편 서근원 씨와의 사이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박서연기자 dorosigs@naver.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3/01/09 [09:56]  최종편집: ⓒ 시사줌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자유발언대
[기고]내 일상을 지배하는 건 지
최명희 시장님은 발전소 찬성하나
음주 몇번씩한 시의원 박건영도
기세남 의원 음주는... 안하나?
권성동씨 최순실과 어떤 관계세요
광고

2018화천 산천어축제 막올랐다
최근 인기기사